상단여백
HOME 연예 TV
김선영→보나, 진기주 역정에 분노 “엄마는 뭐가 맨날 미안해?”

진기주가 김선영, 보나와 다퉜다.

27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에는 이빛채운(진기주)을 나무라는 이만정(김선영)의 코피를 터트리는 이순정(전인화)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이빛채운은 자신을 기다리느라 추운 날씨에 나와있는 이순정을 보고 “이 자식들은 뭐하는 거야 엄마 추운데 나와 계시게”라고 손을 맞잡았다. 이에 이순정은 “아까 엄마가 너무 미안했어”라고 사과했다.

자신이 김정원(황신혜)을 만날 걸 뻔히 알면서도 자신의 역성을 드는 이순정에게 이빛채운은 “엄마는 도대체 뭐가 그렇게 맨날 미안해? 내가 잘못한 건데, 내가 싸가지 없이 군 건데 엄마가 왜”라고 미안함에 큰소리를 쳤다.

이만정은 이 모습을 보고 달려와 이빛채운을 때리며 “왜긴 바보 호구라서 그렇지. 니네 엄마가 바보 호구라서 너처럼 싸가지 없는걸 데려다 키웠지”라고 말했다. 이순정은 이를 막아서려다 실수로 이만정의 얼굴을 가격했다. 이에 이만정은 코피를 흘렸다.

소란을 피해 들어온 이빛채운을 향해 이해든(보나)은 “여기가 쇼생크 탈출이야?”라며 화를 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