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뷰티패션 패션
마인드브릿지, 매일 입는 니트웨어 ‘커먼라인’ 론칭

최근 재택근무족이 늘어남에 따라 편안하지만 격식을 갖추면서 일상에서도 매일 입을 수 있는 편안하고 실용적인 옷을 찾는 소비자들이 많아지고 있다. 이에 비즈니스 캐주얼 브랜드 마인드브릿지가 ‘20 F/W 커먼(COMMON)’ 라인을 출시하며 뉴노멀 시대의 새로운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신규 라인은 편안한 착용감과 워킹웨어로도 손색 없는 디자인의 남·녀 니트 아이템들로 구성됐다. 맨 라인은 ‘쏘 캐시미어’를 콘셉트로 부드럽고 따뜻한 촉감과 광택감, 탁월한 보온성으로 사랑받는 고급 캐시미어와 천연 울 혼방 소재의 프리미엄 원사로 제작됐다.

가을에 어울리는 뉴트럴 컬러와 브릭 계열 컬러로 쉽게 질리지 않고 다양한 아이템과 믹스매치하기 쉽다. 체크패턴 셔츠와 레이어드하거나 루즈핏 팬츠와 함께 연출하면 패셔너블한 FW 시즌 데일리룩을 완성해준다.

우먼 라인은 ‘쏘 소프트’를 콘셉트로 부드러운 터치감과 촉감이 돋보이는 원사를 사용해 더욱 포근하고 따뜻한 분위기를 연출해준다. 뉴트럴과 톤 다운된 파스텔 컬러로 레더/스웨이드 스커트, 와이드 팬츠, 앵클부츠 등과 함께 매치하면 더욱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니트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다.

전국 마인드브릿지 오프라인 매장과 공식 쇼핑몰 TBH샵에서 판매하며 맨 라인은 4만9900원~7만9900원대, 우먼 라인은 4만9900원~5만9900원대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사진=마인드브릿지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