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전진, 예비신부 류이서·신혼집 최초 공개 "前 직업 승무원, 걸어다니는 천사"

'동상이몽2' 전진이 결혼식을 코앞에 두고 예비신부 류이서와 신혼집을 최초 공개했다.

2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새롭게 합류한 신화 전진, 류이서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전진은 "9월 4일 혼인신고 하고 그후부터 신혼집에서 같이 생활하고 있다. 결혼식은 9월 27일 한다"고 설명했다.

아내 류이서 씨는 직업을 묻는 질문에 "저는 15년동안 항공사 승무원으로 일했다"고 답했다. 전진은 "항상 하는 말이지만 걸어다니는 천사다. 하늘에서 일을 했지만 이제는 지상계에서 일을 하게 될 저의 아내"라며 "평소에는 친구같으면서도 엄마같다. 여러가지 역할을 담당하는 분이다. 저는 밖에 나갈때 무조건 옷 입는건 아내가 다 한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그러자 류이서 씨는 "오빠는 든든한 남편이자 투정 많은 아들 같은 사람이다. 공복에 투정을 많이 부린다. 자주 배고파 해서 빨리 먹여야 한다"고 말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