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최형만, 가슴으로 얻은 6살 아들 첫 공개 "봉사 단체서 입양"

개그맨 최형만이 첫 브이로그 도전에 나섰다.

28일 첫 방송된 JTBC 새 예증프로그램 '리스타트업 살아있네'에서는 제 2의 전성기를 찾아 나선 최양락, 이봉원, 임미숙, 엄용수, 김종국, 황기순, 최영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형만은 "방송 보시는 분들은 홍석천이 아닌가 생각하실 분들도 계실텐데, 그건 아니다. 많은 분들이 저에 대해 궁금해 하시는 점이 있을 것 같아서 오해에 대한 답을 드릴까 해서 그런 시간을 마련해 봤다"고 말문을 열었다.

특히 그는 가족 사진을 공개하는 과정에서 6살짜리 아들과 아내 김혜진 씨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그의 브이로그를 본 출연진들은 처음 듣는 아들 소식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최양락은 "왜 얘기를 안 했냐"고 서운해 했고, 최형만은 "봉사 단체에서 섬기다가 거기서 저희 집으로 입양하게 됐다"고 털어놔 감탄을 자아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