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고속도로교통상황, 귀성길 혼잡 절정은? 통행료 정상 징수

귀성행렬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오늘(29일)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두고 귀성행렬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차원에서 이날부터 고속도로 휴게소 매장 내 취식이 금지되고 포장만 허용된다.

사진=연합뉴스/해당 기사와 관련없음

국토교통부는 코로나19 여파로 고향을 찾는 방문객이 지난해 대비 약 30%가량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하지만 코로나19로 대중교통보다는 자가용 이용을 선호하는데 따라 고속도로 혼잡을 피하기는 어려울 전망이다.

귀성길은 추석 하루 전인 이달 30일 오전, 귀경길은 연휴 마지막 날의 전날인 다음 달 3일 오후에 각각 가장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부터 10월 4일까지 도로공사가 관리하는 모든 고속도로 휴게소 실내매장에서는 좌석 운영이 금지된다. 음식물 포장은 가능하다.

휴게소의 운영 여건에 따라 입구와 출구를 구분해 운영된다. 또 방문객이 휴게소별 가상 전화번호로 전화를 걸면 자동으로 출입 내용이 기록되는 '간편 전화 체크인' 시스템을 도입해 운영한다.

매 명절 때마다 통행료가 면제됐지만 올해는 정상 징수를 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