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노정의 합류 ‘디어엠’, 박혜수→NCT 재현 청춘 로맨스 라인업 완성

KBS 2TV 새 드라마 ‘디어 엠’이 재미의 화력을 높일 청춘 라인업을 완성했다.    

KBS 2TV 새 드라마 ‘디어 엠’(Dear. M)(극본 이슬/ 연출 박진우, 서주완/ 제작 몬스터유니온, 플레이리스트)(이하 ‘디어 엠’)은 서연대학교를 발칵 뒤집어놓은 서연대 커뮤니티 글의 주인공 ‘M’을 찾으며 핑크빛 추리를 펼치는 무보정 노필터 청춘 로맨스 드라마. 가슴 뛰는 것들에 전부를 거는 당차고 순수한 20대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특히 ‘디어 엠’은 캠퍼스를 발칵 뒤집은 익명의 커뮤니티 글을 중심으로 벌어지는 설렘 가득한 전개 속 우정과 사랑 그 사이에서 감정의 줄타기를 보여줄 마주아(박혜수)와 차민호(재현)의 로맨스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또 노정의가 서지민 역에 새롭게 캐스팅 되면서 박하늘(배현성)과 달달한 ‘서연대 자석커플’ 연기를 예고했다.

뿐만 아니라 이들과 캠퍼스 라이프를 채울 청춘 배우 군단으로 이진혁, 우다비, 이정식, 황보름별, 권은빈, 조준영이 합류, 막강한 캐스팅 조합을 완성해 궁금증을 고조시키고 있다.

먼저 이진혁은 재현과 배현성의 룸메이트이자 심리학과 2학년 길목진으로 분한다. 캠퍼스 라이프에서 빼놓을 수 없는 기숙사 생활 속 깨알 웃음을 책임지는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한다. 서연대 응원단 부단장 최로사 역은 황보름별이 열연, 노정의와 고등학교 동창 관계로 등장하며, 부드러운 리더십과 스윗한 매너를 겸비한 후배들의 롤모델 문준 역은 이정식이 소화한다.

권은빈은 재현과 같은 컴퓨터공학과 민양희 캐릭터를 맡아 미워할 수 없는 매력의 소유자로 변신을 예고하고 있으며, 조준영은 자유분방하면서도 진중함을 잃지 않는 모습으로 상대를 무장해제 시키는 연하남 반이담 역을 연기한다.

‘디어 엠’ 관계자는 “젊은이들의 꿈과 사랑, 도전을 표현해낼 든든한 청춘 배우 라인업이 완성됐다. 요즘 대학생들의 현실적이고도 풋풋한 캠퍼스 낭만을 다루는 만큼 시청자들의 재미와 공감, 더 나아가 추억을 소환하는 작품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테니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렇듯 찬란한 청춘의 다채로운 면면을 보여줄 KBS 2TV 새 드라마 ‘디어 엠’(Dear. M)은 2021년 상반기 첫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