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삼토반' 고아성X이솜X박혜수, 궁금증 해결 'T.O.E.I.C 키워드' 토크 영상 공개

1995년 을지로, 회사의 비리에 맞선 말단 사원들의 우정과 함께 나아가는 연대 속 뿌듯한 성장을 공감과 재미, 감동 속에 그려낸 스토리. 그리고 배우들의 기대 이상의 만점 케미로 호평을 자아낸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이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배우들이 직접 묻고 답하는 T.O.E.I.C 키워드 토크 영상을 공개했다.

사진='삼진그룹 영어토익반' T.O.E.I.C 키워드 영상 캡처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은 1995년 입사 8년차, 업무능력은 베테랑이지만 늘 말단. 회사 토익반을 같이 듣는 세 친구가 힘을 합쳐 회사가 저지른 비리를 파헤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이번에 공개한 영상은 1995년 을지로에서 대리 승진을 꿈꾸며 토익을 공부하는 세 말단 사원들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시작되는 만큼 T(Trend), O(Office), E(Energy), I(Information), C(Character) 다섯 가지 키워드를 통해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에 대한 궁금증을 위트 있게 풀어냈다. 특히 회사 비리에 맞짱 뜨는 용기 있는 세 친구들을 연기한 고아성, 이솜, 박혜수가 유쾌한 케미와 솔직한 입담으로 서로에게 직접 질문을 던지고 답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첫 번째 키워드인 ‘T_트렌드’에 대해 세 배우는 갈매기 눈썹, 오버립, 금 목걸이 등 1995년에 실제로 유행했던 아이템을 스타일리시하게 표현해 90년대의 멋과 분위기를 담아냈다. 여기에 생산관리3부 오지랖 이자영을 연기한 고아성은 “’지구촌’ ‘글로벌’이 막 시작되는 그 시기에 사용했던 영어 발음과 자영, 유나, 보람의 각기 다른 개성과 성격에 맞는 영어를 함께 녹여내고자 했다”라며 1995년의 모습을 리얼하게 담아내고자 한 노력을 전했다.

사진='삼진그룹 영어토익반' T.O.E.I.C 키워드 영상 캡처

이어 ‘O_오피스’에서는 1995년 시대 속 말단 사원을 연기한 고아성이 “말단 사원을 상징하는 유니폼을 입고 삼진그룹 자리에 앉았을 때 자영이 회사 생활을 하면서 느꼈을 감정을 단번에 느낄 수 있었다”라고 밝혀 회사 속 작고 작은 존재였던 이들이 대리 진급을 위해 토익 공부를 시작할 수밖에 없었던 배경을 전했다.

키워드 ‘E_에너지’에서는 마케팅부 돌직구 정유나로 분한 이솜이 “배우들과 감독님이 함께 모니터를 보고 있으면 행복한 감정이 들었다”라며 훈훈한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I_인포메이션’에서는 회계부 수학왕 심보람 역을 연기한 박혜수가 “1990년대를 아는 사람들은 향수에 젖어서 영화를 즐길 수 있을 것이고 요즘 세대들은 ‘보람’이 고민하는 부분을 공감하며 볼 수 있을 것 같다”며 ‘삼진그룹 영어토익반’만의 관람 포인트를 꼽았다.

마지막 키워드 ‘C_캐릭터’에서는 함께 작업한 소감과 함께, 촬영을 마친 후 한 방에 모여 동고동락했던 추억을 떠올리는 모습으로 서로에 대한 깊은 신뢰감과 영화 속에서 이들이 보여줄 우정과 연대 그리고 성장의 이야기를 예고해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서로 달라 더 눈에 띄는 개성과 매력. 그리고 탄탄한 연기력으로 뭉친 고아성, 이솜, 박혜수가 입사 8년차 말단 사원들이자 회사와 맞짱 뜨는 세 친구로 분해 우정과 연대, 포기를 모르는 용기로 함께 이뤄낸 성장을 실감 나게 그려낸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은 10월 21일에 개봉해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