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아내의 맛’ 홍현희X제이쓴, 이하정 집들이에 40만원 고기케이크 선물

‘아내의 맛’ 아맛팸이 2년 만에 돌아온 ‘아맛 김장 시즌’에 총출동, 속고 속이는 요절복통 ‘2020 김치 대소동’을 벌인다.

20일 방송될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120회에는 새 집으로 이사 간 정준호-이하정 부부의 집을 찾아가는 아맛팸의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이사를 한 정준호-이하정 부부의 따끈따끈한 새 집이 ‘아맛’에서 최초로 공개된 상황. 이휘재-문정원 부부는 집들이 겸 김장을 위해 정준호-이하정 부부의 새 집을 찾았고, 세 사람은 밤을 새워도 모자랄 정도의 엄청난 김장 규모로 인해 결국 새로운 방법을 찾아 머리를 맞댔다.

이에 이휘재, 문정원, 이하정은 아맛팸을 소환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에 ‘집들이’라고 쓰고 ‘김장’이라 읽는, 집들이를 가장한 ‘2020 김장 몰카’ 작전에 돌입했다. 아맛팸에 전화를 건 이휘재는 능청스럽게 연기를 하며 집들이를 하자고 아맛팸들을 불러들였다. 그리고 세 사람은 김장 재료를 모두 숨기며 아맛팸들을 속이기 위한 철두철미한 준비를 이어나갔다. 집들이를 위해 선물을 안고 정준호-이하정 부부의 새 집으로 들어온 아맛팸들이 대야 한가득 쌓인 배추 무더기를 보고 어떤 반응을 터트렸을지 호기심을 높이 있다.

특히 이휘재의 전화를 받고 달려온 홍현희-제이쓴 부부, 박명수, 장영란은 김장 몰카인 줄도 모르고 정성 가득한 집들이 선물을 가득 꺼내놔 이목을 집중시켰다. 신개념 고기케이크를 시작으로 정준호-이하정 부부의 셋째를 위한 야관문주까지 센스 넘치는 선물들로 웃음을 안겼던 것. 더욱이 집들이 선물로 예상치 못했던 금고와 CCTV까지 등장하면서 보는 이들의 폭소를 유발했다.

또한 아맛팸의 집들이 선물에 감동받은 이하정은 답례품이라며 흰 봉투들을 건네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하지만 금일봉을 기대하며 흰 봉투를 뜯어본 아맛팸은 정준호의 손편지가 들어있자 실망감을 가득 내비쳤다. 아맛팸의 단체 야유를 터져 나오게 만든 ‘흰 봉투’의 진실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치솟게 만들고 있다.

그런가 하면 집들이로 속아서 왔던 희쓴부부는 고기케이크를 만든, 무려 40만 원에 달하는 고깃값을 요구해 파란을 몰고 왔다. 아맛팸들이 서로 고깃값을 미루고 미루다 결국 가위바위보로 단판 승부에 나서면서, 고기케이크 값을 내게 된 아맛팸은 누구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진은 “2년 만에 아맛팸들이 한데 모여 집들이를 가장한 김치 몰카를 벌이면서 시청자들에게 유쾌한 웃음을 가득 선사할 것”이라며 “아맛팸들의 폭소탄이 끊이지 않을, 요절복통 김장 소동을 방송을 통해 확인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120회는 오는 20일(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TV CHOSUN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