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서울 전투기 소리 정체는? 비행기 아닌 軍행사 예행연습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가 장진호 전투영웅 추모행사를 위해 서울 주요 도심 상공을 저공 비행했다.

19일에 이어 27일 오후 2시 40분 각각 30분간 공군이 서울 상공을 비행한다. 이날 비행은 군 행사 예행 연습으로 앞서 공군은 “시민들은 당황하지 말아달라”고 당부한 바 있다.

이날 예행 연습은 약 30분간 이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초음속 전투기 T-50B 8대로 이뤄진 블랙이글스의 비행 경로는 서초, 관악, 용산, 마포, 성북, 동대문구 상공이다.

비행 고도는 약 1,000피트(300m)가량 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장진호 전투는 6·25 전쟁 중인 1950년 11월26일~12월11일 함경남도 개마고원 저수지 장진호에서 미군 1만3,000여명이 중공군 12만명에게 포위당한 채 벌인 전투다.

이 전투로 미 해병1사단은 중공군 남하를 2주간 지연시켰고, 그 사이 흥남철수가 이뤄질 수 있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