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이규호, 아내 ‘♥한나’ 영상편지 “젊음 포기하고 노후 즐기자”

이규호의 아내 사랑이 그려졌다.

21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3’에는 이규호가 아내에게 영상편지를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MBN

이규호는 이날 탁재훈, 오현경의 집을 방문했다. 결혼에 대한 현실적인 대화를 나누던 중 이규호는 이른 나이에 자신과 결혼한 아내에게 진심어린 영상편지를 띄워 눈길을 끌었다.

그는 아내의 이름이 ‘한나’라며 “너무 어린 나이에 가정을 꾸리고 아이 낳고 살고 그래서 고생을 많이했지”라며 “현실적인 거지만 했던 말, 우리 젊음을 포기하고 노후를 즐기자. 너도 알았다고 했지만 원치 않았던 대답인 걸 아는데 내가 열심히 해서 나중에 시간 지나서 아이들 성인이 되면 그 약속 지킬 수 있도록 할게”라고 전했다.

탁재훈은 모처럼 훈훈한 분위기에 “그런건 전화로 하는게 낫지 않니”라고 농담을 했다. 이규호는 이에 “그래서 톡으로 하려고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규호는 이날 “너무 어릴 때 결혼해서 식을 못 올렸다”라고 고백했다. 탁재훈은 “그건 잘못한 일”이라며 무조건 식을 올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