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손흥민 결승골+리그 득점 선두...토트넘, 번리 1-0 제압

토트넘의 손흥민이 번리전 또 한번 득점에 성공했다. 시즌 10호골이자 리그 8호골을 기록하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득점 선두로 올라섰다.

AFP=연합뉴스

27일(한국시간) 손흥민은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번리와 2020-2021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원정에서 후반 31분 해리 케인의 헤딩 패스를 받아 헤딩으로 득점포를 가동했다.

정규리그 8호 골을 작성한 손흥민은 7골을 기록중인 에버턴의 도미닉 칼버트-르윈을 따돌리고 EPL 득점 단독 1위로 올라섰다.

또한 이번 시즌 10호 골(정규리그 8골·유로파리그 2골)을 작성하며 5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다.

이날 토트넘은 번리의 두 줄 수비를 쉽게 뚫지 못하고 고전했다. 그러다 후반 31분 토트넘 코너킥 상황에서 결승골이 터졌다. 케인이 어려운 자세에서 헤딩으로 크로스 방향을 돌려 놓았고 이를 손흥민이 몸을 던지는 헤딩 슈팅으로 골을 기록했다.

3승2무1패 승점 11점이 된 토트넘은 11위에서 5위로 올라섰다. 번리는 1무4패(승점 1)로 18위에 머물고 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