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트와이스 다현, 180도 몸 뒤집기...김구라 “JYP 이럴 겁니까?”

트와이스 다현이 개인기를 대방출했다.

2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다현의 유연성이 돋보이는 개인기가 공개됐다.

사진=MBC

 

다현은 이날 트와이스 멤버들 중 유일하게 개인기를 준비해 왔다고 밝혔다. 다현은 “제가 좀 유연해서 혀가 코에 닿는다”라고 말했다. 실제 다현은 혀가 코 아래 부분에 닿았고, 안영미가 “이게 노래가 없으면 슴슴하다”라고 청해 노래가 흘러 나오자 몸까지 들썩였다.

그러나 이 개인기는 시작에 불과했다. 다현은 스튜디오 앞으로 나가 몸을 뒤로 꺾었다. 트와이스 멤버들은 “이게 진짜 대박”이라고 입을 모았고 김구라는 “바람을 많이 잡네”라고 했다. 하지만 다현은 몸을 뒤로 꺾은 것도 모자라 180도를 돌아 모두를 경악하게 만들었다.

김구라는 의구심을 가지며 “이게 안 되나?”라고 따라해보려고 했다. 다현은 다시 시범을 보이는 과정에서 겨드랑이를 가리키며 “여기에 빵구가 뚫렸네”라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JYP 이럴 겁니까? 애쓰는 친구들한테 이럴 거예요?”라고 버럭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