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머쉬베놈 "스타일리스트, 하이어뮤직 느낌 의상 줘...이박사로 달라고 했다"

머쉬베놈이 영보스를 꿈꿨다.

사진=Mnet '쇼미더머니9' 캡처

30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9’에서 60초 팀 래퍼 선발전이 열렸다. 이날 머쉬베놈이 옷을 스타일리시하게 입고 등장했다.

머쉬베놈은 “사실 스타일리스트가 정말 멋진 옷을 줬는데 하이어뮤직 사람들 스타일이더라”라고 해 웃음을 유발했다.

그는 “그래서 결국 이박사로 달라고 했다”고 자신의 스타일을 드러냈다. 머쉬베놈은 이번 무대의 각오가 남달랐다.

머쉬베놈은 “영보스 한번 해보고 싶다”고 구수하고 ‘영보스’ 발음을 해 심사위원들을 폭소하게 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