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오스카 후보작 '부재의 기억' 등 단편 8편 첫 공개

제10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가 지난 11월 11일부터 한국영화데이터베이스 KMDb 온라인 VOD 채널을 통해 열리고 있다.

사진='공명선거' '기대주' '레인보우' '부재의 기억' 스틸컷

10주년을 맞아 온라인으로 외연을 확장한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는 한국영화데이터베이스 KMDb 온라인 VOD에서 개막작 ‘오발탄’을 비롯해 단편 배리어프리영화 26편을 12월 1일까지 상영한다. 특히 11월 18일부터 12월 1일까지 10주년 기념 ‘배리어프리 단편영화 제작지원 공모’에서 당선된 단편영화 4편을 포함해 총 8편의 단편 배리어프리영화가 처음 공개된다.

지난 6월 ‘2020 배리어프리 단편영화 제작지원 공모’에서 최종 당선된 ‘공명선거’(감독 박현경), ‘기대주’(감독 김선경), ‘전 부치러 왔습니다’(감독 장아람), ‘판문점 에어컨’(감독 이태훈)은 4명의 감독이 직접 배리어프리버전 제작교육에 참여하고 자신의 작품을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연출했다. 지난 12일에는 4명의 감독들이 직접 참여한 온라인 씨네토크도 공개돼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유튜브 채널을 통해 언제든 시청이 가능하다.

사진='어릿광대 매우 매우씨' '전 부치러 왔습니다' '판문점 에어컨' '푸르른 날에' 스틸컷

공모를 통해 당선된 4편의 작품 외에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에서 제작한 4편의 단편영화들도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선보인다. 이정은의 화면해설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오스카 후보 단편 다큐멘터리 ‘부재의 기억’(감독 이승준), 단편 애니메이션 ‘레인보우’(감독 강희경), ‘어릿광대 매우 매우씨’(감독 이문주)와 이주실이 화면해설에 참여한 단편영화 ‘푸르른 날에’(감독 한은지)가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제작되어 함께 공개된다.

24일까지 ‘공명선거’ ‘레인보우’ ‘전 부치러 왔습니다’ ‘푸르른 날에’ 4편의 단편 배리어프리영화가, 25일부터 12월 1일까지 ‘기대주’ ‘부재의 기억’ ‘어릿광대 매우 매우씨’ ‘판문점 에어컨’ 4편의 단편 배리어프리영화가 각각 일주일씩 한국영화데이터베이스 KMDb 온라인 VOD를 통해 상영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