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유인영 “이상엽, 추리닝 입고 나올까봐 걱정했다”

유인영, 이상엽이 이준영의 친구로 ‘전참시’에 출연했다.

2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앞서 ‘굿 캐스팅’에서 호흡을 맞췄던 이상엽, 유인영이 등장했다.

사진=MBC

 

이준영은 ‘굿 캐스팅’에서 함께 연기호흡을 맞췄던 유인영, 이상엽을 만나 식사를 했다. 이상엽은 이준영의 예능 스승을 자처해 등장부터 웃음을 자아냈다.

차려입고 나온 유인영은 이상엽이 이를 지적하자 “걱정했어, 이렇게 입고 이상엽이 추리닝 입고올까봐”라고 말했다. 이상엽은 이에 발끈하면서도 “너네를 추리닝을 입지 않고 만나는 게 어색하다”라고 시인했다.

예능 경험이 많은 이상엽은 식사를 하면서도 무의식적으로 카메라를 바라봤다. 이에 유인영은 “너 계속 말할래? 카메라한테”라고 지적했다. 반면 막내 이준영이 예능한다는 말을 듣고 걱정을 많이 했다며 찐누나 포스를 보여줬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