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김강현X강찬희X김소라 '썰', 캐스팅 확정...11월 크랭크인

다양한 장르적 재미를 장착한 영화 ‘썰’(가제)이 김강현, 강찬희, 김소라, 조재윤, 정진영, 장광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11월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간다.

사진=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FNC엔터테인먼트, 빅보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썰’은 무엇이 진실이고 거짓인지 알 수 없는 상황에 놓인 인물들의 밑도 끝도 없이 살벌하고 코믹한 ‘썰’(舌) 전을 그린 영화다. 충무로에 새 바람을 일으킬 찬희, 김소라부터 베테랑 연기자 김강현, 조재윤, 장광이 캐스팅돼 ‘썰’의 신선도를 더욱 높여줄 전망이다. 여기에 정진영이 특별출연을 확정해 ‘썰’에 큰 힘을 실어줄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드라마 ‘18 어게인’ ‘별에서 온 그대’, 영화 ‘극한직업’ ‘엑시트’ ‘소리꾼’ 등 개성 넘치는 연기로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김강현이 이빨 역을 맡았다. 한시도 입을 다물지 않는 썰의 대가로 분해 예측할 수 없는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어쩌다 황당무계한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정석 역은 그룹 SF의 멤버이자 드라마 ‘SKY 캐슬’ ‘시그널 등 다수의 작품에서 연기력으로 인정받은 강찬희가 맡아 기대를 모은다. 꿀알바인 줄 알고 시작했다가 인생 최대 위기를 맞은 공시생 역으로 이빨과의 완벽한 케미를 보여줄 것으로 보인다.

사진=비비엔터테인먼트, FNC엔터테인먼트, 신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슬아슬한 수위를 넘나드는 썰을 풀어놓는 세나 역에는 드라마 ‘한번 다녀왔습니다’ ‘아는 와이프’ ‘비밀의 숲’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기대주 김소라가 맡아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여기에 조재윤이 사건을 시초가 되는 알바 고용 관리자 이충무 역에 캐스팅돼 극의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과거가 베일에 싸인 전직 프로파일러 출신 전문가는 정진영이 맡아 색다른 매력을 선보인다. 죽어도 죽지 않은 존재 최회장 역에는 장광이 참여해 완성도 있는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했다.

메가폰을 잡은 황승재 감독은 크랭크인을 앞두고 “더할 나위 없이 좋은 배우들이 합류하게 된 지금, 관객과 밀당할 줄 아는 썰을 제대로 보여주고 싶다”라며 탄탄한 스토리와 허를 찌르는 유머, 독특하고 매력적인 캐릭터가 가득한 작품을 만들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황당하게 웃기고 터무니없지만 스릴 넘치는 초강수 구강 스릴러 ‘썰’은 11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