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최제우(최창민) "전진♥류이서, 쌍둥이 낳을수도" 역술가 면모…김승현 "결혼날짜도 잡아줘"

배우 최제우(최창민)이 역술가 면모를 발산했다.

2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전진-류이서 부부의 집을 찾은 최제우(최창민), 김승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최제우는 명리학 공부 소식을 전했던 바. 이에 김승현은 "이친구가 결혼식 날짜도 잡아줬다. 정말 신기한게 그 날짜를 넘기면 안된다더라. 그날 했는데 그 뒤에 코로나19가 터졌다"고 증언했다.

이후 최제우는 직접 봤던 전진-류이서의 궁합을 공개했다. 그는 "궁합적으로 너무 좋다. 굉장히 좋은 궁합이라고 보는데 다만 자식운이 약하긴 하다"고 밝혔다.

이어 "그렇다고 자식이 없지는 않다. 21년에는 잉태 기운이 전진형한테 강하다. 그리고 둘 다 강할때가 똑같이 22년이다. 그런데 쌍둥이가 나올 수도 있다. 이란성으로"라고 말해 두 사람의 화색을 돋게 했다.

이를 들은 류이서와 전진은 "그렇제 않아도 전에 그러면 좋겠다고 얘기 했었다"라고 반가워 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