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박하선 "난 동방신기 팬클럽 회장...닉네임 '유노윤호 마누라"...'주문' 댄스 작렬

'산후조리원' 박하선이 동방신기 노래와 댄스를 선보였다.

사진=tvN '산후조리원' 캡처

24일 방송된 tvN '산후조리원'에서 오현진(엄지원)은 조리원 동기들과 퇴소를 앞두고 작은 파티를 벌였다.

이루다(최리)는 "제 꿈은 맞춤형 고급 속옷가게 여는건데 임신하면서 잠깐 미뤘어요. 그래도 꼭 열거니까 오셔야해요. 오면 싸게 해줄게요"라고 말했다.

이시원(김윤정)은 "전 여행을 좋아해서 여기저기 다니면서 사진찍다보니 여행작가가 됐어요. 집에 있는날이 얼마 없었는데 애 낳고부터는 방콕이네요"라고 했고, 전유림(최자혜)는 물리학술지에 논문이 실렸다고 자랑했다.

조은정(박하선)은 "전 동방신기 팬클럽 회장이었어요. 닉네임은 '유노윤호 마누라'"라고 했고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하지만 모두가 믿지 않았고, 그러자 은정은 자리에서 일어나 동방신기의 '주문-MIROTIC'을 부르며 춤을 췄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