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낮과 밤’ 남궁민X김설현X이청아, 28년 전 ‘참사의 날’ 연결고리는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이 첫 방송을 앞두고 풀버전 하이라이트 영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연출 김정현/극본 신유담/기획 스튜디오 드래곤/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스토리바인픽쳐스㈜) 측이 역대급 추리극의 포문을 여는 ‘5분 하이라이트’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자살을 위장한 참혹한 예고 살인의 발생, 그리고 예고 살인의 범인을 추적하는 도정우(남궁민), 공혜원(김설현), 제이미(이청아)와 특수팀의 수사를 조명해 흥미를 끈다. 살인을 자살로 위장한 방법 그리고 진범의 정체에 궁금증이 치솟는 가운데 또 다른 의문이 강하게 호기심을 자극한다. 예고 살인을 추적하던 특수팀이 28년 전에 발생한 의문의 사건인 ‘참사의 날’과의 연결고리를 찾아낸 것. 과연 28년이란 시간을 두고 발생한 참혹한 사건의 진실이 무엇일지 궁금증이 폭발한다.

무엇보다 흥미로운 것은 사건의 진실을 추적하는 당사자들의 정체 역시 수상하다는 점이다. 특히 도정우와 제이미는 서로를 ‘예고 살인’의 진범이라고 의심하고, 공혜원 역시 도정우을 향한 믿음이 흔들리는 듯한 모습. 마치 벼랑 끝으로 내달리는 듯한 세 사람의 위태로운 모습이 보는 이의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이처럼 단 5분만에 보는 이를 미궁 속으로 몰아넣는 ‘낮과 밤’ 본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그런가 하면 시각을 휘어잡는 영상미와 배우들의 연기력 역시 압권이다. 남궁민은 능글맞은 형사의 모습부터 금방이라도 터질 듯한 시한폭탄의 모습까지 넘나들며 ‘믿보배’의 클래스를 보여준다. 김설현 역시 깊이를 더한 눈빛과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 연기가 감탄을 자아내고, 이청아는 보는 이들을 단숨에 빨아들이는 존재감으로 시선을 압도한다.

뿐만 아니라 김창완, 김원해, 윤경호, 최진호, 김태우, 백지원  등의 연기파 배우들이 포진해 짧은 등장에도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하며 본 방송을 향한 기대치를 한층 고조시킨다.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은 오는 11월 30일 밤 9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tvN 낮과 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