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궁금한 이야기Y' 투자전문가 김회장 왕국, 직원들 행사 준비→절대적 신임

‘궁금한 이야기 Y’가 투자 전문가 김회장을 파헤친다.

사진=SBS '궁금한 이야기 Y' 제공

27일 방송되는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사람들 위에 황제처럼 군림했던 투자 전문가 김회장은 누구인지 사람들은 왜 그를 믿고 따르는지 ‘김회장의 왕국’에 대해 알아본다.

한 지역의 유명한 투자 전문가 김회장은 성장 가능성이 있는 비상장 기업들을 골라내는 안목이 뛰어나 큰 투자 수익을 내는 것으로 소문이 자자하다. 대박의 꿈을 꾸는 사람들이 그에게 투자금을 맡기면서 김회장의 투자회사에서 투자금을 모집하는 직원으로도 일을 하고 있다는데 이 직원들에게는 또 다른 아주 특별한 임무가 있다고 한다.

김회장을 위한 ‘행사’를 열기에 바빴다는 직원들은 완벽한 행사를 위해 춤연습과 리허설을 하고난타, 부채춤 등 다양한 레퍼토리를 준비해야 했다고 한다.  

그런데 문제는 비상장 주식의 대가로 소문난 김회장에게 투자금을 맡겼지만 수익금을 전혀 받지 못했다는 것이다. 제작진과 만난 하나(가명) 씨는 수익이 나지 않자 투자금 반환을 요청하며 회사를 나오겠다고 했다고 한다. 그러자 어제까지만 해도 같은 일하던 동료들이 달려와 욕설을 하며 협박을 했다는 것이다.

그들은 왜 이토록 김회장의 말을 절대적으로 믿고 따르고 있는 것인지 그가 말한 비상장 주식을 통한 대박의 꿈은 실현 가능한지와 모텔 방에서 주검으로 발견된 은우(가명) 씨 사건의 진실은 27일 오후 9시 방송되는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 공개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