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신동엽, 선우은숙 서운함 토로→이영하 急 화제전환에 "더이상 실드 불가"

신동엽이 이영하 실드를 포기했다.

사진=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캡처

27일 방송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서 김새롬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혼 후 15년 만에 만난 이영하와 선우은숙의 동거 2일차가 공개됐다.

선우은숙은 이영하에게 40년 동안 말하지 못했던 것들을 털어놨다. 서운했던 것, 화났던 것 모든 걸 이야기했다.

그때 이영하가 갑자기 화제를 돌렸다. 이에 VCR을 보던 김원희, 김새롬은 깜짝 놀랐다. “채널 돌린 거 아니냐” “화제 전환 속도가 5G”라고 말했다.

이영하를 대변하던 신동엽도 “더 이상 실드 못 하겠다”고 낙담했다. 이후 이영하는 화제를 다시 올바르게 돌려놓으며 선우은숙과 과거 이야기를 이어갔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