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경이로운 소문’ 조병규, 일진에 불주먹 응징 ‘각성 모먼트’

안방극장 연말 기대작 ‘경이로운 소문’ 조병규가 학교폭력 주범 일진들을 응징하는 각성 모먼트로 흥미진진한 전개를 더욱 기대하게 한다.

오늘(28일) 밤 10시30분 첫 방송되는 OCN 토일 오리지널 ‘경이로운 소문’(감독 유선동 작가 여지나)은 악귀 사냥꾼 ‘카운터’들이 국숫집 직원으로 위장해 지상의 악귀들을 물리치는 통쾌하고 땀내 나는 악귀타파 히어로물이다.

영원불멸의 삶을 위해 지구로 내려온 사후세계의 악한 영혼들과 괴력, 사이코메트리, 치유 등 경이로운 능력으로 그들을 잡는 카운터들의 맞대결이 박진감 있게 펼쳐질 것으로 관심을 모은다. 조병규는 전무후무 카운터 특채생 소문 역으로 파격 변신에 나선다. 카운터 세계에 첫발을 내딛는 소문은 하나를 배우면 열을 아는 스펀지 같은 습득력과 약한 자를 도와주는 선한 성품, 넘사벽 재능을 갖춘 악귀 사냥꾼이다.

제작진이 공개한 스틸에는 이글아이를 장착한 소문의 각성이 담겨 시선을 강탈한다. 첫번째 스틸에서 소문은 일진 혁우(정원창)에게 괴롭힘을 당하는 모습이다. 그런 가운데 조병규의 180도 달라진 포스가 포착돼 눈길을 끈다.

조병규는 정원창의 폭력에 맞서 불주먹으로 응징하고 있는데 그의 주먹을 한 손으로 막아낸 조병규의 반전 포스가 보는 이를 깜짝 놀라게 한다. 일진에게 찍힌 고등학생을 단숨에 잊게 하는 강렬한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등 전무후무 카운터 특채생이 탄생한 역사적 순간이 첫 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제작진은 “친구를 지키기 위한 조병규의 각성이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것”이라며 “이 장면을 시작으로 전과는 완전히 달라진 조병규의 포스와 향후 이승과 사후세계를 오가며 펼칠 경이로운 능력이 그려질 테니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사진= OCN ‘경이로운 소문’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