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친모가 창밖으로 던져 숨진 신생아...주민 신고로 발견

친모가 창밖으로 탯줄로 떼지 못한 신생아를 던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16일 고양시 일산서구 한 빌라 단지에서 영하의 날씨 속에 신생아가 숨진 채 발견돼 충격을 안기고 있다.

경기 일산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께 고양시 일산서구 한 빌라 단지 건물과 건물 사이에서 갓 태어난 여아가 숨져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20대 친모를 빌라에서 창밖으로 갓 태어난 아기를 던져 숨지게 한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다.

태아는 발견 당시 탯줄도 달려 있는 상태였다.

이날 고양지역에는 한파주의보가 발효될 정도로 추운 날씨였다.

A씨는 조사 결과, 자신의 집에서 창밖으로 아기를 던져 숨지게 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날 오전 집 화장실에서 아기를 출산, 범행 이후 주거지 인근으로 도피했지만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와 경위를 조사하고, 조사를 마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