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경이로운 소문' 여지나 작가 하차?...유선동 PD 13회 직접 집필

‘경이로운 소문’ 여지나 작가가 하차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사진=OCN 제공

17일 스포티비뉴스는 OCN 토일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의 여지나 작가가 중도하차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여 작가는 최근 ‘경이로운 소문’ 집필을 중단했다. 제작진과 후반부 스토리 전개에 이견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관계자에 따르면 큰 갈등이 아니라며 대화 끝에 협의한 결과라고 했다.

이에 지난 16일 방송된 ‘경이로운 소문’ 13회는 유선동 PD가 직접 극본을 쓴 것으로 알려졌다. 나머지 회차는 새로운 작가가 투입돼 마무리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경이로운 소문’은 OCN 최초로 10% 시청률을 돌파해 큰 인기를 얻고 있으며 여 작가 하차로 어떤 결말을 짓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