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경이로운 소문' 조병규, 최광일에 분노 폭발 "누가 여기까지라고 그래!"

.조병규가 최광일 앞에서 분노를 터뜨렸다.

사진=OCN '경이로운 소문' 캡처

17일 방송된 OCN ‘경이로운 소문’에서 소문(조병규)이 신명휘(최광일)를 붙잡고 있었지만 도하나(김세정)가 백향희(옥자연)에게 일격을 당하며 결계는 풀리게 됐다.

이에 신명휘가 염력을 쓰게 됐고 소문은 “결계 속에서 분명 염력을 쓸 수 없다고 했는데”라며 자초지종을 몰라 했다.

신명휘가 소문을 압박하며 “본격적으로 싸워볼까?”라고 한 뒤 소문을 무자비하게 공격했다. 위기에 처한 소문에 신명휘는 “난 강해졌고 넌 여기까지인데”라고 했고 소문은 “누가 그래! 여기까지라고!”라며 에너지를 폭발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