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정치
文대통령, 오늘(18일) 신년 기자회견...이명박·박근혜 사면 언급하나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 춘추관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통해 새해 정국 구상을 공개한다.

사진=연합뉴스

18일 문 대통령은 오전 10시부터 약 100분간 신년 기자회견을 진행한다. 이는 TV로도 생중계된다.

이날 내외신 기자 120명이 참석해 문 대통령에게 방역·사회, 정치, 경제, 외교안보 등 전 분야에 걸쳐 자유롭게 질문할 예정이다. 다만 코로나19 영향으로 춘추관 회견 현장에 참석하는 기자는 20명으로 제한했고 100명의 기자는 화상 연결 형태로 접속해 질문한다.

문 대통령은 기자회견을 통해 부동산 문제, 검찰 개혁, 코로나19 백신, 방역 대책 등의 이야기를 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특별사면 문제에 어떤 언급을 내놓을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앞서 청와대는 기자회견에서 영상과 음향, 인터넷 접속상태, 화상회의 시스템에서 발생한 작은 오류까지 모두 방송사고로 전달되는 만큼 총 4차례나 리허설을 하며 준비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