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달려라 방탄' 방탄소년단, 백종원과 만남...한돈 농가 위한 '빽햄' 요리대결

'달려라 방탄' 그룹 방탄소년단과 백종원이 한돈을 활용한 '빽햄' 홍보에 나섰다.

사진='달려라 방탄' 캡처

19일 방탄소년단 브이라이브 채널 위버스를 통해 공개된 '달려라 방탄'에서는 백종원 대표가 함께했다. 방탄소년단이 두 팀으로 나뉘어 한돈을 활용한 요리를 선보이고 백종원에게 맛 평가를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방탄소년단은 어려움을 겪는 한돈 농가를 위해 '빽햄'(한돈으로 만든 백종원 햄) 홍보에 흔쾌히 동참했다.

백종원은 "일반적인 햄은 뒷다리나 통 햄을 쓴다. 이 햄은 갈아서 만든 고기로 만들었다. 우리 한돈 농가가 힘든게 삼겹살, 목살 외에 부위들이 많이 남는다. 뒷다리살이 많이 남는다. 그런 어려움 해결하고자 햄을 만들게 됐다"며 "방탄이 홍보해주니 농가에서 좋아해주실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자신의 이름이 새겨진 칼을 요리대결 상품으로 내걸었다. 또한 "'달려라 방탄' 애청자로서 보고 있는데 요리 팁 안줘도 될 것 같다"며 멤버들의 요리실력을 치켜세웠다.

본격 요리대결에서 RM-제이홉-정국 팀은 감자짜글이, 진-지민-뷔 팀은 순딩이 라면을 내세웠다. 백종원은 모두에게 칭찬을 이어갔고 결국 양팀 모두의 승리를 선언했다.

멤버들은 "즐겁고 영광이다. 좋은 추억이 될 것 같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백종원의 이번 출연은 SBS 예능 프로그램 '맛남의 광장' 측과의 협업으로 성사됐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