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김진호, 故 채동하→SG워너비 근황 “축복같았던 시간”

SG워너비 김진호가 창법변화에 대해 언급했다.

20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최근에도 SG워너비 멤버들과 교류하고 있다는 김진호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tvN

김진호는 SG워너비로 전성기를 보내던 시절에 대해 “그때는 내 목소리가 담긴 게 길거리에서 나오고, 사람들이 그걸 따라 부르고 그 시간을 나눌 수 있는 멤버들이 곁에 있었으니까 축복같은 시간이였어요”라고 전했다.

이어 “저희는 워너비를 해체한 게 아니라 언제든지 형들도 자주 만나고, 형들이랑 SG워너비 미래에 대해서도 이야기하거든요”라며 “혼자일 때는 제 노래 중에 ‘가족사진’이라는 노래가 있는데요. 많은 분들이 걱정하셨어요. 워너비 시절과 너무 다르다고”라고 말했다.

김진호는 “어떤 대학교 축제에 그 노래를 올릴 수 있는 기회가 생긴 거에요. 사람들은 SG워너비 노래를 듣고 싶겠죠. (그래서) 처음에는 박수가 안 나왔어요. 처음에는 뭐지,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박수가 터지더라고요”라고 그날의 기억을 밝혔다.

그는 “제 과거의 시간들을 관리해서 지켜내는 것 말고 그 상태만을 고집하는 것도 때로는 자연스럽지 않다는 생각도 하게 된 거에요. 그래서 저는 이미 많은 이야기가 생겼어요. 방송을 보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멤버와의 이별도 있었고 많은 분들이 가지고 계신 각자의 삶의 이야기를 지금 이 순간에 놓여있는 목소리 그대로 일기처럼 노래를 써서 사람들과 나눠야겠다 생각을 했어요”라고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