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달이 뜨는 강' 김소현X지수, 극과 극 표정→설렘유발 '심쿵' 스킨십

'달이 뜨는 강' 김소현과 지수가 가슴 설레는 만남을 예고했다.

오는 2월15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연출 윤상호/제작 빅토리콘텐츠) 측이 평강(김소현)과 온달(지수)의 새로운 투샷을 공개했다.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과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의 운명에 굴하지 않은 순애보를 그린 퓨전 사극 로맨스다. 고구려를 뒤흔든 두 청춘의 사랑이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를 모은다.

공개된 스틸컷에서는 평강과 온달의 사고 같은 만남이 담겨 있다. 먼저 당황한 듯한 표정의 평강이 눈길을 끈다. 반면 장난기 가득한 얼굴로 미소를 짓고 있는 온달의 표정이 대비를 이루며 두 사람의 만남에 어떤 일이 있었던 건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무슨 일인지 평강이 온달 위로 넘어진 모습이 보인다. 순간 가까워진 평강과 온달의 거리, 그리고 그런 평강을 바라보는 온달의 눈빛이 보는 이들까지 심쿵하게 한다. 너무나 달라 보이는 두 사람이 어떻게 엮이게 되는 것인지 궁금해진다.

한편 '달이 뜨는 강'은 오는 2월 15일 월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빅토리콘텐츠 제공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