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유통
11번가, 판매자 직접 고객마케팅 '스토어 마케팅 서비스' 오픈

11번가가 구매 가능성이 높은 타깃 고객을 대상으로 판매자들이 직접 할인쿠폰을 제공할 수 있는 ‘스토어 마케팅 서비스’를 시작했다. 11번가 입점 판매자는 누구나 무료로 활용해 단골고객을 늘릴 수 있도록 했다.

사진=11번가 제공

‘스토어 마케팅 서비스’는 고객의 소비패턴, 이용현황 데이터를 기반으로 판매에 집중해야 할 최우선 고객군을 추천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판매자들은 ‘내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아두고 구매하지 않는 고객’ ‘최근 내 상품을 2달 연속 구매한 고객’ ‘내 상품을 3번 이상 보았으나 구매하지 않은 고객’ 등의 현황을 매일 한 눈에 볼 수 있으며 이들에게 전용 할인 쿠폰을 발송해 혜택을 제공할 수 있다.

할인 쿠폰 규모는 판매자가 직접 설정할 수 있어 마케팅 효과를 높일 수 있다. 판매자가 제공한 쿠폰 혜택은 11번가 모바일 앱 홈 화면과 앱 알림을 통해 해당 고객들에게만 개별적으로 노출된다.

사진=11번가 제공

불특정 다수의 고객이 아닌 구매 가능성이 높은 잠재 고객들을 콕 집어 타깃 마케팅을 펼칠 수 있어 마케팅 노하우가 부족한 중소 규모 판매자들도 효율적으로 단골 고객을 만드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장바구니에 담긴 상품의 경우 평균 92%가 3일 이내에 구매되거나 삭제되는데 '스토어 마케팅'으로 구매를 유도하면 3일의 구매 골든타임을 활용할 수 있게 된다.

11번가는 ‘스토어 마케팅 서비스’의 효과분석 결과도 판매자에게 제공해 판매전략을 개선할 수 있도록 돕는다. 쿠폰 혜택을 받은 고객 중 실제 몇 명이 구매했는지, 성별/연령별로 어떤 고객이 쿠폰을 많이 사용했는지 등 마케팅 효과를 분석한 리포트를 상세하게 제공한다.

‘스토어 마케팅 서비스’는 11번가의 판매자 대상 구매 통계∙분석 서비스인 ‘셀러 애널리틱스’에서 이용할 수 있다. 즉각적인 매출 상승 효과를 기대할 수 있어 오픈과 동시에 입점 판매자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17일 서비스 오픈 이후 약 일주일 만에 1300명 이상의 판매자가 서비스를 활용해 26만명 이상의 고객에게 전용 할인 쿠폰 혜택을 제공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