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뷰티패션 패션
못된고양이, 스마트폰용 '폰크로스백' 선봬

패션 액세서리 브랜드 못된고양이가 봄시즌을 맞아 ‘폰크로스백’을 출시했다.

신제품은 스마트폰 보관에 적합한 미니백으로, 넉넉한 길이감의 크로스 끈을 통해 두 손을 가볍게 만들어 최근 외출 필수품으로 각광받고 있다.

콤팩트한 사이즈로 스마트폰 보관이 용이하며 다양한 컬러와 군더더기 없는 심플한 디자인을 통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또한 몸에 밀착되는 작은 사이즈이지만 알찬 수납공간을 마련해 카드, 동전지갑, 명함케이스 등의 작은 물품을 보관할 수 있어 다용도 활용이 가능하다.

못된고양이 관계자는 “스타일과 실용성을 동시에 만족할 수 있는 제품으로 외출 시 포인트를 줄 때 적합한 아이템”이라고 전했다.

사진=못된고양이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