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신승환, '어쩌다 사장' 게스트 출격...차태현·조인성 찐친 케미

신승환이 ‘어쩌다 사장’에 게스트로 출연한다.

사진=스타잇엔터테인먼트 제공

25일 첫방송을 앞둔 tvN ‘어쩌다 사장’은 다 되는 시골 가게를 덜컥 맡게 된 도시 남자들의 시골슈퍼 영업일지를 담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차태현과 조인성, 그리고 ‘서울촌놈’ 제작진이 의기투합한 새 프로젝트다.

'어쩌다 사장'에 게스트로 출연 예정인 신승환은 어쩌다 가게를 맡게 된 차태현, 조인성과 함께 찐친 케미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에게 웃음 폭탄을 제공해줄 예정이다.

신승환은 지난 20일 첫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개척자들’에 출연해 식량을 구하는 과정에서 무아지경 먹방을 선보이며 웃음을 안기는가 하면 다수의 예능프로그램에서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하며 유쾌한 모습을 보이고 있어 신승환이 '어쩌다 사장'에서 보여줄 케미와 활약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신승환은 2001년 SBS 드라마 ‘피아노’로 데뷔해 드라마 SBS ‘자이언트’ ‘대물’, MBC ‘몬스터’, SBS ‘배가본드’ ‘낭만닥터 김사부’, 영화 ‘공모자들’ ‘베테랑’ ‘군함도’ ‘목격자’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대체 불가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대세 신스틸러로 활약해왔다. 또한 2020년에는 영화 ‘들리나요?’로 감독으로 데뷔를 하는 등 다재다능 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으며 영화 ‘강릉’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tvN ‘어쩌다 사장’은 25일 오후 8시 40분 첫방송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