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장혁·최기섭, '수미산장' 출연…"나이들수록 멜로로 변해" 자부심

배우 장혁과 옹알스 최기섭이 '수미산장'에 등장했다.

25일 방송된 KBS2 '수미산장'에서는 배우 장혁과 코미디팀 '옹알스' 최기섭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장혁은 출연 계기를 묻자 "처음 여기 산장 풍경을 보는데 가서 그냥 힐링하고 싶은 마음이 들었다"며 "친한 동생이랑 '한번 밥먹자' 얘기하다가 이번 계기로 여기 같이 오게 됐다"고 설명했다.

정은지는 "선배님을 실제로 처음 뵙는데 훨씬 더 부드러우신 것 같다"고 말했고, 장혁은 "맞다. 제가 굉장히 부드러운데 비춰진게 그렇지 않은 것만 비춰졌다"고 인정했다. 이를 들은 최기섭은 "형이 얘기하더라. 나이가 무르익을수록 멜로로 변하고 있다고"라고 말했고, 장혁은 "원래 멜로 했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특히 박명수가 "옛날에 '해피투게더' 나와서 절권도 하지 않았냐"고 묻자 장혁은 "그때도 형님이 시켜서 한거다. 정말 하기 싫었다. 저는 그때도 멜로했었다"며 멜로부심을 보여줬다.

이어 정은지는 최기섭에게 "요즘 공연 못하고 있지 않냐"고 아쉬움을 표했고, 최기섭은 "1년동안 한번도 해본적 없다. 몇몇은 배달알바 하고 있고, 몇몇은 공장에서 일용직을 하고 있다. 그런데 어쩔수 없는 것"이라고 털어놨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