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불후의 명곡' 박서진, 나훈아 '고향역' 장구+심벌 퍼포먼스...1승 감격

‘불후의 명곡’ 박서진이 신명 나는 무대로 흥을 폭발시켰다.

사진=KBS '불후의 명곡' 캡처

박서진은 27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의 '희망 신청곡 특집' 2부에 출연해 나훈아의 '고향역' 무대를 선보였다.

대북을 치는 퍼포먼스로 무대의 포문을 연 박서진은 구성진 음색과 흥을 더한 '고향역'으로 색다른 매력을 선사했다. 특히 박서진은 하우스밴드와 함께 트레이드마크인 장구와 심벌 연주를 선보이며 열정과 카리스마를 폭발시켰다.

박서진의 무대가 끝나자 출연진들은 기립박수를 보냈다. 에이스(A.C.E) 와우는 "팔이 여덟 개인 것을 봤다"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정수라는 "무대를 보는데 몸을 가만히 두지 못하겠더라. 우리의 가락은 어떠한 음악과 비교할 수 없을 것 같다"라고 감탄했다.

무대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MC 신동엽은 희망 신청곡 특집 소식에 박서진의 출연 요청이 이어졌다고 전했다. 본인의 매력을 묻는 질문에 박서진은 "풀리지 않는 미스터리"라면서도 "열심히 하는 모습이 자식같이 느껴져서 더 응원해 주시는 것 같다"라고 팬들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날 '고향역' 무대로 출연진들과 스페셜 명곡 판정단의 열렬한 환호를 받은 박서진은 감격의 승리를 거뒀다. 한편 박서진은 계속해서 다양한 방송 및 공연 등을 통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