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여홍철 가드·이동국 포워드·방신봉 센터...상암불낙스 포지션 결정

상암 불낙스가 멤버 포지션을 결정했다.

사진=JTBC '뭉쳐야 쏜다' 캡처

28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쏜다’에서 상암 불낙스 멤버들의 포지션이 정해졌다.

여홍철, 안정환, 김성주가 가드를, 이동국, 이형택이 포워드를 맡게 됐다. 김기훈, 김용만, 김병헌은 포워드로서 에이스가 되기 위해 꿈꿨다.

김동현과 홍성흔, 윤동식 그리고 방신봉은 센터 포지션을 소화하게 됐다. 이들은 포지션 훈련을 하며 감을 찾아갔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