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류현경, 부산 5억원대 매매 발품 자신감 "인생 3분의 1 함께 해"

류현경이 부산 매물 찾기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사진=MBC '구해줘! 홈즈' 캡처

28일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서 덕팀이 부산, 김해 5억원대 매매 발품을 팔았다. 이날 류현경과 백혜진 디자이너가 양세찬과 함께 매물 찾기에 나섰다.

류현경은 “외할머니댁이 부산이다”며 “영화 촬영할 때도 부산에서 많이 했다. 인생의 3분의 1을 부산과 함께 했다”고 말했다.

백 디자이너는 “제가 아이 둘을 키우는 워킹맘”이라고 해 부산, 육아와 관련된 의뢰인 맞춤 코디임을 입증했다.

양세찬은 “양옆에 공감대가 형성된 코디가 있어 든든하다”며 이들과 함께 부산 사상구로 떠났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