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잡/재테크
올해 대기업 대졸 신입연봉 ‘평균 4121만원’...중기 2793만원

올해 대졸 신입사원의 연봉이 지난해 수준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잡코리아가 국내기업 787개사를 대상으로 ‘올해 신입사원 평균연봉’을 조사해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대기업 267개사와 중소기업 520개사가 참여했고, 4년대졸 신입사원 기준으로 기본상여금 포함, 인센티브 비 포함을 기준으로 조사됐다.

조사결과 올해 대기업 대졸 신입사원의 평균연봉은 4121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동일조사(4,118만원) 대비 0.1% 소폭 높은 수준에 그쳐 대부분의 대기업에서 올해 4년대졸 신입사원의 연봉 초임을 지난해 수준으로 ‘동결’한 것으로 분석됐다.

중소기업의 올해 대졸 신입사원 평균연봉은 2793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중소기업 신입직 평균연봉(2840만원) 대비 1.6% 낮은 수준으로, 중소기업의 대졸 신입사원 연봉은 오히려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대기업의 신입직 평균연봉은 전년 수준에 그치고 중소기업의 신입직 평균연봉은 소폭 낮아지면서 올해 기업간 대졸 신입직 연봉초임 격차가 전년대비 소폭 커졌다.

지난해 대기업 대졸 신입초임 평균은(4118만원) 중소기업(2840만원)과 1278만원의 격차를 보였으나 올해 대기업 대졸 신입초임 평균(4121만원)은 중소기업(2793만원)과 1328만원의 차이를 보이면서 기업간 연봉격차가 전년대비 3.9% 커진 것이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