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애플TV+, 김지운 감독X이선균 '닥터 브레인' 제작...첫 한국어 드라마

김지운 감독과 이선균이 애플TV+에서 만난다.

사진=싱글리스트DB

3일(현지시각) 애플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애플TV+의 첫 한국어 드라마인 ‘닥터 브레인’ 제작을 발표했다.

‘닥터 브레인’은 다음 웹툰으로 연재된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며 김지운 감독이 각본, 연출을 맡는다.

사진=애플 홈페이지 캡처

이선균은 뇌를 연구하는 과학자 역할을 맡았으며 의식, 기억에 접근하는 기술을 연구하다가 가족이 사고를 겪은 뒤 자신의 기술로 어떤 일이 있었는지 추적한다.

‘닥터 브레인’은 제작에 착수했으며 올해 말 공개될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