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음주운전' 김윤상, 사과문 게재 "변명 여지 없다...진심으로 죄송"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은 김윤상 SBS 아나운서가 사과를 전했다.

사진=김윤상 인스타그램 캡처

4일 김윤상 아나운서는 자신의 SNS를 통해 "변명의 여지가 없다. 제 잘못이다. 실망하신 분들께 다 너무 죄송하다. 진심으로 죄송하다"라고 글을 적었다.

이어 "어머니가 우시는 걸 보니 가슴이 찢어진다. 못난 사람이다. 어떤 비판도 달게 받고 되새기겠다"며 재차 사과를 전했다.

김윤상은 이날 이날 오전 3시께 서울 용산구의 주상복합 주차장에서 술에 취해 승용차를 몰다가 벽면을 들이받는 사고를 내 경찰 조사를 받았다. 

사고 직후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08% 이상으로 측정됐다. 다행히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SBS 측은 김윤상이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고 전했다.

한편 2015년 SBS에 입사한 김윤상은 'SBS 8뉴스'에서 평일 스포츠 뉴스를 진행하고 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