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김다현, '미스트롯2' 최종 '미(美)'…김태연·김의영·별사랑·은가은 4→7위

김다현이 '미스트롯2'의 '미'에 등극했다.

4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에는 '진(眞)'을 가르는 결승전 최종장, 2라운드 인생곡 미션에 임하는 TOP7 은가은, 김다현, 양지은, 홍지윤, 김의영, 김태연, 별사랑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모든 무대가 끝난 후, 결승전 최종 순위가 공개됐다. 발표 결과 최종 7위는 은가은(4183.26점)이었다. 6위는 별사랑(4218.67점)이, 5위는 김의영(4267.80점), 4위는 김태연(5041.47점)이 이름을 올렸다.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이 남은 가운데 마지막 '진선미' 발표만 앞두고 있는 상황. 세 사람 중 최종 3위 '미(美)'의 주인공은 김다현(5251.76)이었다.

진 후보인 양지은은 "진이 된다면 상금은 어떻게 쓸거냐"는 질문에 "제가 예전에도 말한 적이 있었는데 저희 아버지께서 발이 불편하시다. 그래서 계단이 있는 5층 집에 사는데 1층 집으로 이사시켜 드리겠다고 말했다. 만약 진이 된다면 이사를 시켜드리고 싶다"고 답했다.

홍지윤은 "저는 제가 여기까지 올라올거라고 생각한적 없다. 처음부터 상금이 제 것이라고 생각한적이 없기 때문에 저는 국가의 도움이 닿지 않는 어려운 분들께 기부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