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김용진, 김범수 '지나간다' 호소력甲 보컬...정동하 꺾고 '불후' 우승

김용진이 '불후의 명곡'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캡처

6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은 '6人6色 봄을 노래하다'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정동하, 김용진, 신유, 가호, 길구봉구, 온리원오브가 출연했다.

김용진은 김범수의 '지나간다'를 선곡했다. 그는 "들으면 많이 위로된다. 좋은 시절이든 안좋은 시절인 지나간다는 (내용이다). 요즘 정말 힘든 분들이 많다.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선곡 이유를 밝혔다.

잔잔한 연주를 바탕으로 김용진은 특유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무대를 꾸몄다.

지난 방송에서 선배 가수 김완선으로부터 극찬을 받았던 그는 "대선배님이시고 우상이신 분이 그런 말씀해주셔서 너무 좋았다. 우승보다 좋았다. 핸드폰에 짤로 보관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용진은 앞서 1승을 거둔 정동하를 꺾고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