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미술전시
혁신과 미래...‘스웨덴 코리아 영 디자인 위크’전 개최

스웨덴과 한국의 디자인 교류를 위한 ′스웨덴 코리아 영 디자인 위크‘ 전시회가 8일부터 17일까지 DDP 살림터 2층 CREA에서 열린다.

 

 

스웨덴 디자인 협회, 주한스웨덴대사관, 글로벌 홈퍼니싱 기업 이케아가 미래 산업에서 더욱 중요해 지고 있는 ’디자인’을 통해 신진 디자이너 발굴 및 양국 문화 교류를 확대하고자 공동으로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스웨덴 신진 디자이너들의 등용문으로 알려진 ’스웨덴 영디자인 어워즈‘ 선정 디자이너와 국민대, 서울대, 홍익대 학생들로 구성된 한국의 신진 디자이너들이 ’혁신’ ’지속가능성’ ’미래’를 주제로 새로운 아이디어와 소재의 작품을 선보인다.

또한 이케아의 디자인 철학인 ′데모크래틱 디자인’ 콘셉트를 기반으로 개발된 대표 제품과 더불어 세계적인 디자이너 톰 딕슨과 협업해 디자인한 ′델락티그(DELAKTIG)’, 스웨덴의 틴에이지 엔지니어링과 협업한 ’프레크벤스(FREKVENS)’ 등 출시를 앞둔 신제품을 미리 살펴볼 수 있다.

전시 기간 동안 ’이케아 랩스(IKEA LABS)’에서는 푸드, 스마트 기술, 가상현실 등 미래의 삶을 위해 이케아가 최근 진행 중인 활동을 엿볼 수 있다.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열리는 가운데 ’데모크래틱 디자인’ ’영 디자인의 오늘’ ’베터 홈(Better home)’ 등 다양한 주제로 양국 디자이너들이 각자의 철학을 공유하는 디자인 토크도 진행된다. 디자인 토크 사전등록 및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사진= 이케아 코리아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