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경희대 아이돌 특혜 논란…無면접 대학원 입학

유명 아이돌 그룹의 멤버가 공식적인 면접 절차 없이 대학원에 합격해 논란이 일고 있다.

 

 

16일 방송된 SBS '8시 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아이돌 그룹 멤버 A씨는 2년 전 경희대학교 일반대학원 박사과정에 지원했다. 이 박사과정에 합격하기 위해서는 서류와 면접을 모두 거쳐야 하며, 입학전형상 면접 불참자는 0점 처리돼 불합격을 받는다.

A씨 역히 불참으로 불합격했다. 그러나 추가 모집 때에는 면접에 불참하고도 최종 합격했다.

이에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A씨가 특혜 입학을 한 것으로 판단, 경희대 대학원을 압수수색 하고 당시 학과장인 경희대 이모 교수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 중이다. 학교의 입학 행정 업무를 방해한 혐의다.

A씨 측은 A씨가 이 교수의 권유로 대학원에 지원했다고 밝혔다. 더불어 이 교수가 소속사 사무실을 찾아 "이게 면접"이라고 말해 면접에 불참했다고 해명했다. A씨는 입학 직후 휴학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 외 다른 연예인이나 기업 대표 등도 면접 없이 대학원에 합격한 사례가 있는지 확인하고 있으며, 추가 확인될 경우 수사가 확대될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 출처=SBS '8시 뉴스' 방송 영상 캡처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진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