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2PM 준케이(김민준), 음주운전 물의 “반성 중...향후 활동중단”

인기 남성그룹 2PM 멤버 준케이(김민준)의 음주운전 물의에 소속사 JYP 엔터테인먼트가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김민준은 지난 10일 오전 7시 신사역 네거리에서 경찰의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혈중 알코올농도는 0.074%로 면허정지 수준이었다. 차량에는 혼자 타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당시 김민준이 저항 없이 순순히 단속에 응했고, 단속 후 매니저가 차량을 끌고 갔다고 밝혔다. 경찰은 김민준을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조만간 소환해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김민준은 다음달 일본에서 솔로 앨범 발매와 함께 콘서트도 앞두고 있던 상황. 소속사 JYP 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김민준이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이미 계약이 체결돼 있는 일정을 제외하곤 모든 활동을 중지하겠다고 밝혔다.

 

다음은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엔터테인먼트입니다.

본사 소속 아티스트 김민준의 음주운전 사실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김민준 본인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향후 모든 활동을 중지하고 해외의 파트너사들과 이미 계약이 체결되어있는 일정에 대해서만 상대 회사들의 의사를 존중하여 그 진행여부를 결정하도록 하겠습니다.

본사는 연예인들의 음주운전을 예방하기 위한 대책으로 정기교육과 함께 지난 2014년부터 5년 째 소속 모든 아티스트들을 위한 전속대리운전 업체를 지정하고, 또 대리운전 비용을 회사가 전액 지불하는 제도를 시행해왔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런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고 더 효율적인 예방법이 무엇인지 고민하여 보완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깊은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

 

사진= JYP 엔터테인먼트 제공

 

에디터 김준  jun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김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