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강다니엘 측, 루머 일축 "허위사실 강경대응 할 것"

그룹 워너원 강다니엘과 래퍼 육지담의 과거 관계에 대한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워너원 측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14일 새벽 육지담은 SNS에 수차례 사진과 글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강다니엘의 한 팬이 자신의 블로그에 올린 '팬픽션'이 담겨 있었다. 육지담은 강다니엘을 주인공으로 한 해당 게시글 내용이 "우리 이야기"라고 주장하며 워너원 팬들과 설전을 벌였다.

결국 육지담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지만 육지담을 향한 질타가 계속됐고, 이후 온라인상에는 강다니엘과 육지담의 관계와 관련한 확인되지 않은 루머들이 살을 붙이며 퍼져나갔다.

이에 워너원의 소속사 YMC 엔터테인먼트는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린다"고 공식 입장을 전했다.

 

- 이하 공식입장 전문

본 소속사는 금일 이슈가 되고있는 소속 아티스트의 팬 게시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은 입장 전달드립니다.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사진=육지담, 강다니엘 SNS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신동혁의 다른기사 보기
SPONSORED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