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임영웅 측 "코로나19 음성, 확진은 '오보'"…김희재 "확인 중"(공식)

가수 임영웅 측이 코로나19 확진 보도와 관련해 "오보"라고 해명했다.

19일 한 매체는 임영웅과 김희재가 자가격리 중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임영웅 소속사 물고기 뮤직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현재 임영웅은 코로나 결과 음성으로, 영웅시대 덕분에 이상 증후 없이 건강한 상태로 자가 격리 유지 중"이라며 "기사 오보는 바로 정정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만 김희재의 확진 소식과 관련해 뉴에라프로젝트 측은 "확인 중"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TV조선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한 박태환, 모태범이 확진되면서 '미스터트롯' TOP6 등 '뽕숭아학당' 출연진은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한 후 자가격리 중에 있다.

특히 장민호의 확진에 이어 19일 영탁까지 재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추가 감염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