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KBS, 도쿄올림픽 TV채널·myK 서비스…특집사이트 운영도

2020 도쿄하계올림픽이 23일 개막식과 함께 시작된다.

TV중계와 함께  KBS는 인터넷 등 뉴미디어 플랫폼 중계에도 공을 들인다. 디지털 서비스를 총괄하고 있는 KBS멀티플랫폼편성국은 이번 올림픽 기간에 지상파 1, 2TV는 물론 ▲올림픽 특집사이트 ▲myK 6개 독점 전용채널 운용 ▲올림픽특집 디지털콘텐츠 ‘스포츠 문제아들’을 서비스할 예정이다.

KBS 2020 도쿄올림픽 특집 홈페이지는 지난 21일 정식 오픈했다. KBS는 그동안 국가 기간방송의 인터넷서비스 대표 플랫폼사업자로서 수많은 글로벌 행사의 뉴미디어 서비스를 기획, 구축, 운영한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도쿄올림픽 중계에도 최고의 서비스를 준비했다.

특집사이트에서는 경기 라이브 중계 및 다시보기(VOD) 서비스를 집중 배치한다. 한국대표팀의 주요경기를 라이브로 전하며 주요 장면 클립을 발 빠르게 전달할 예정이다.

모바일플랫폼인 마이케이(my K)를 통해서도 도쿄 올림픽의 열띤 현장 소식을 전한다. 마이케이의 올림픽 메뉴를 통해 경기관련 클립 영상, 다시보기(VOD)와 함께 방송 이외의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마이케이에서는 올림픽기간 동안 모두 6개의 전용채널을 운영하여 한국팀 경기 중계에 공백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올림픽 기간에 마이케이를 접속하면 도쿄올림픽 전용 채널을 통해 KBS TV중계와 중복되지 않는 현지 경기 모습을 만나볼 수 있다.

이 6개 채널은 타사에 없는 독점영상이다. KBS는 마이케이 올림픽 채널을 통해 농구, 축구, 수영, 육상, 유도, 태권도, 레슬링, 골프, 비치발리볼, 근대5종 등 다양한 종목을 중계해서 보편적 시청권과 접근성을 대폭 향상시킬 예정이다.

KBS는 도쿄 올림픽 기간에 기상천외한 역대 올림픽의 해프닝과 스포츠 상식을 퀴즈로 풀어보는 본격 멀티플랫폼 기획 ‘스포츠 문제아들’도 준비했다. 코로나19 시국에 걸맞은 ‘거리두기 안성맞춤 퀴즈쇼’로 나태주X홍지민, 양치승X이수지, 노지훈X배혜지 세쌍의 패널이 환상의 케미를 선보인다.

사진=KBS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