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선우정아 덕후’ 김새론 김민재, 팬심 뿜뿜 전화통화

청춘스타 김새론(18)과 김민재(22)가 '인디신 여제'이자 탁월한 가창력의 여성 보컬리스트 선우정아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tvN 예능 ‘달팽이 호텔’에서는 게스트로 출연한 김새론이 방에서 휴식을 취하던 중 연예계의 친한 오빠 김민재에게 전화를 거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김새론은 ‘달팽이 호텔’에 대해 편히 쉴 수 있는 곳이라며 “내가 하고 싶은 걸 하면 된다. 나 이렇게 누워 있다”라고 말한 뒤 “엄청 좋아하는 가수님이 오셨다. 선우정아님”이라고 자랑했다. 이에 김민재는 “진짜 사랑한다고, 너무 사랑한다고 전해 달라. 거기 그런 거 없나? 김민재랑 바꾸기”라며 팬심을 뽐냈다.

김새론과 김민재는 MBC ‘쇼 음악중심’ MC로 활동해 친한 사이이며 김민재는 김새론을 위해 촬영 현장에 커피차까지 선물하며 우정을 과시한 바 있다.

 

사진= tvN ‘달팽이 호텔’ 방송 캡처

 

에디터 김혜진  agent@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김혜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