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미투
김흥국 ‘성폭행 의혹’ 전면 부인→법적대응 예고

가수 김흥국이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30대 여성의 주장을 전면 부인하고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사진=연합뉴스

14일 MBN 단독 보도에 따르면 30대 보험설계사 A씨는 2년 전 지인의 소개로 알게 된 김흥국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2016년 11월 김흥국의 지인들과 저녁 식사를 했고, 그 자리에서 김흥국이 억지로 술을 먹였다고 말했다. 정신을 잃고 깨어나보니 알몸 상태로 나란히 누워있었다고 밝혔다. 이후 문제 제기를 했지만 “기억 안 날수가 없다. 핑계다. 네 발로 걷지 않았나. 이 일을 문제 삼으면 네가 크게 다친다”고 협박 받았음을 폭로했다.

이에 김흥국 측은 MBN과 일부 매체에 "피해자와 술자리를 갖고 숙박업소에 간 건 맞지만 성폭행은 없었다“ ”해당 여성을 알고 있지만 보도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 “피해자의 주장을 반박할 수 있는 증가를 가지고 있으며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다”고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또한 조만간 공식 입장을 밝힐 예정이라고 말했다.

앙측의 입장이 확연히 달라 향후 진실공방이 뜨겁게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흥국은 지난달 18일 가수협회장으로서 평창올림픽과 러시아월드컵 응원에 전념하고 싶다며 SBS 러브FM '김흥국 안선영의 아싸 라디오'에서 하차했다.

 

에디터 김혜진  agent@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김혜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