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반효정, 소이현X박윤재 결혼 허락하나 “눈빛 따뜻해”

‘빨강구두’ 반효정은 소이현의 결혼을 허락할까.

15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빨강구두’에는 김젬마(소이현), 윤기석(박윤재)의 결혼을 반대하는 최숙자(반효정)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2TV

윤기석이 김젬마의 회사를 찾아간 일로 따지자 최숙자는 곧바로 두 사람을 불렀다. 곧 죽어도 김젬마와 결혼을 하겠다는 윤기석의 태도에 최숙자는 “기석이 한번 결혼에 실패한 걸 아냐”고 물었다.

김젬마는 이미 알고 있다고 했고, 윤기석은 “저희 잘 살게요 믿어주세요 할머니”라고 부탁했다. 최숙자는 즉답을 내리지 않은 채 “나가봐라”라며 두 사람을 방에서 나가도록 했다.

윤기석은 어딘지 누그러진 최숙자의 태도를 보고 김젬마에게 “할머니 허락하실 거 같아”라고 말했다. 또 “차라리 이대로 도망갈까? 우리 둘이 살지 뭐”라며 애틋한 마음을 나타냈다.

김젬마는 이런 모습에 “말도 안 되는 소리”라고 웃어 보이면서도 “할머니 허락하실 거에요, 내가 아까 할머니 눈을 자세히 봤는데 따뜻했거든”이라고 확신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